2016년 11월 25일

그저 그런 오후

  참 좋아라 했던 노래. 안어울린다고 당시에 하던 사람 많았지만 ㅎㅎㅎㅎ   지금 내가 그리운 건 여자가 아니라 같이 같은 길을 온 남자이고 친구이고 동료였던 사람인데. 남들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