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블로그

본문시작

조회 수 1164 추천 수 0 댓글 3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저는 고딩이라 불리는 학생 김수권 입니다.

 

위대태껸 후기를 중심으로 제가 배운 여러 무술과 비교하며 후기를 남겨볼까 합니다(제 주관적인 생각과 느낌으로).

 

제가 지금까지 조금이라도 배웠던 무술들을 총합적으로 다 써보자면 영춘권을 가장 많이 배웠고 칼리아르니스, 시스테마, 절권도, MMA, 주짓수, 팔극권, 현무도 등이 있습니다(세미나,워크샵등을 종종 다녔습니다).


제가 태껸을 처음 접하게 된것이 게임철권속 화랑이라는 한국케릭터와 만화베리타스에 나오는 만화속 지칭 북수박과 남택견 이었습니다. 이때까지도 태껸은 그저 이크에크 하며 현란한 발길질과 도끼질(?) 정도의 가벼운 무술이라 판단하고 영춘권의 발부분이 부족한 점을 보강하고자 배우고자 했었습니다.


위대태껸이라는 단체에 들어와 태껸이라는 무술을 조금씩 차근차근 기본동작부터 기본지르기 까지 배우면서 깨닫고 있는게 '아 태껸은 결코 가벼운 무술이 아니구나'라는 생각이 들곤 합니다.

 

태껸은 입식맨손 무술이니 입식맨손을 예로 들자면 타 무술들은 전부 고유의 힘을 내는 방법과 상대와의특유의 거리가 있습니다(가장 많이 수련한 영춘권을 예로들면 촌경과 팔꿈치 정도의 거리). 제가 수련이 부족한것이기 때문일지도 모르지만 제한적이고 한계가 있다고 태껸을 배운후 느꼈습니다.


영춘권은 기본수기 페리라고도 불리는 방식으로 막으려 하고 복싱은 기본 가드를 올려 치명상을 피하려 합니다.

 

태껸의 기본자세중 하나인 본세를 보고 처음엔 의아했지만 설명을 듣고 나니 되게 합리적인 자세인듯 합니다. 적의 곡선으로 날아오는 공격은 기본적으로 커버하고 상대에게 직선공격을 유도하는 자세.

 

이럼 벌써 경우의 수가 줄어드니 대처 할 시간이 늘어 빠른 대응이  가능하고 영춘권처럼 어느방향이든 올수 있는 공격을 여러 수기로 막는 것보다 인간의 인식상 더 빠르다 봅니다. 상대를 구겨넣고 친다 라고 표현 하시는 자기 무술 페이스에 상대를 끌어들인다는 말도 위아래 양옆 변화 무쌍한 모습의 태껸이 타 무술에 비해 쉽고 상대를 정신없게 만드는데 더 유리할듯 합니다.

 

위대태껸의 이런 포괄적인 모습에 저는 더 흥미를 느끼며  이런 좋은 무술이 하루빨리 대중화 되어 널리널리 퍼저 나갔으면 합니다

 

길고 재미없는 제 생각 읽어 주셔서 감사합니다

 

(밑에 사진은 제 수련도구들과 무기사진 입니다)

 

KakaoTalk_20160529_002058807.jpg

 

KakaoTalk_20160529_002059260.jpg

 

KakaoTalk_20160529_002123956.jpg

 

?
  • profile
    구큰타 2016.05.29 20:56
    수련 장비들이 어마어마하네요. 지도하고 있는 저도 선생님께 매번 혼나고 있지만 수권학생도 학업에 방해가 되지 않는 선에서 꾸준히 태껸을 수련하였으면 해요. ^^ 올바른 위대태껸을 수련하는 인구가 태껸의 인식을 바로잡고 편견을 깰 수 있는 역할에 모두가 하나가 되었으면 합니다.

    그리고 태껸에서는 단단한 물체를 치는 것에 대해 '하지마'라는 입장이 있어요. 이유는 다양합니다. 그럼 다음 주에 봐요. :D

    후기 잘봤습니다. 그리고 후기를 작성하면 저희도 피드백이 수월해지니 종종 한 번씩 써주세요(수련 중인 모든 모임가족들도 해당됩니다. ^^).

    ps. 타무술과 비교해서 설명하는 것은 개인적인 경험으로 받아드리겠습니다. 오래된 무술이나 무언가 유지되는 것들은 나름의 훌륭한 방법들이 있기 마련입니다.
  • ?
    한끗차이 2016.05.30 00:13
    수권학생 짱 멋져요. ^^

    장비들에서 열정이 보이는거 같네요 ㅎㅎㅎ

    진지하게 운동을 배우는 모습 보면 저도 더 열심히 하게 되는 것 같습니다. 지금처럼 성실히 하시면 분명 많은 성취가 있을 거라고 믿습니다. 학업과 수련 모두 열심히 하시고 다음 운동때 만나요~~!!
  • ?
    초보자 2016.05.30 22:12
    좋은 후기 고맙습니다.
    무서운 장비들을 가지고 있네요!

  1. 2019 년 위대태껸 인왕체육관이 새롭게 개선하고 있습니다.

    기존과 다른 형태이며, 큰 롤모델이 없이 시작하는 위대태껸 인왕체육관의 첫번째 시작은 힘듦의 연속이었습니다. 하지만, 그 중에도 위대태껸을 사랑하고 찾는 분들이 있어 택견의 본산이라 불리는 사직동에서 위대태껸의 뿌리를 서서히 내려가고 있습니다. ...
    Date2019.01.20 By구큰타 Views126
    Read More
  2. 2018 위대태껸 인왕체육관 택견수련으로 한 해 동안 모두.

    https://youtu.be/08yrgh8kFYo 위대태껸을 수련하는 모든 택견 가족들을 응원합니다.
    Date2018.11.11 By구큰타 Views51
    Read More
  3. 위대태껸 1년차 수련후기

    택견을 처음 접한 것은 학교 친한 형이 학교 동아리를 추천해준 재작년 11월이었다. 동아리에서 가장 먼저 알게 된 것은 택견을 가르치는 협회는 세 개가 있고, 협회마다 그 형태가 조금씩 다르다는 사실이었다. 그 때문인지 동아리 선배들은 자신이 어느 협회...
    Date2017.03.20 By형섭이 Views620
    Read More
  4. 8개월간의 수련을 돌이켜보며

    지금껏 몇 번이고 글을 써야지, 써야지 하다가 이제야 컴퓨터 앞에 앉게 되었다. 그런데 정작 앉고 나니 뭘 써야 할지 조금 막막한 기분이다. 워낙 오랜만에 글을 손에 잡아서일까, 이런저런 소재들이 떠오르기는 하는데 딱히 쓰고픈 마음이 들지 않거나 아직 ...
    Date2017.02.28 By힘쎄고강한아침 Views505
    Read More
  5. 위대태껸을 접하면서 : RE

    우선 이 글을 작성하기에 앞서, 본인은 이 글이 짧은 기간이지만 내가 위대태껸을 익힘으로써 느낀 점들을 적은 것임과 동시에 앞으로 위대태껸에 입문할 사람들을 위해 쓰여졌음을 미리 밝힌다. 다만 위대태껸에 대해 논하기 이전에 필자가 어떤 사람인지를 ...
    Date2016.06.27 By힘쎄고강한아침 Views951
    Read More
  6. 태경, 고용우 선생님을 처음 뵈었던 날의 후기

    고용우 선생님과의 첫 인연과 위대태껸 당시 고려대 학생이었던 저는 학교와 가까웠던 길음역 주변에 있는 전수관을 종종 다니곤 했습니다. 동아리 운동으로 처음 태껸을 접했던 저는 동아리에서 주로 시합을 위한 태껸을 해왔었죠. 그러다가 2008년 10월 어느...
    Date2016.06.12 By한끗차이 Views1723
    Read More
  7. 위대태껸 수련생의 후기

    저는 고딩이라 불리는 학생 김수권 입니다. 위대태껸 후기를 중심으로 제가 배운 여러 무술과 비교하며 후기를 남겨볼까 합니다(제 주관적인 생각과 느낌으로). 제가 지금까지 조금이라도 배웠던 무술들을 총합적으로 다 써보자면 영춘권을 가장 많이 배웠고 ...
    Date2016.05.29 By태껸의삶 Views1164
    Read More
  8. 택견갤러리 누구신지 감사합니다.

    아는 동생이 DC인사이드에 택견 갤러리라는 게시판이 있다고 해서 링크를 타고 들어가봤습니다. 이런 저런 홍보글 비슷하게 쓴 내용을 보라고 보낸 것 같은데, 저는 택견 갤러리란 곳에서는 택견(태껸) 마니아들은 어떤 이야기를 할까 궁금해졌습니다.(과거 인...
    Date2016.04.23 By구큰타 Views820
    Read More
  9. 주변에 꽃놀이가 한창이고 우리는 품을 밟고 ...

    지난 주에 배웠던 품밟기가 어색하고 기억도 가물가물했는데 오늘 복습을 하니 한결 익숙해졌습니다. 오늘 새로 배운 자세와 겨누기는 집에 돌아와 생각해보려고 해도 도무지 떠오르지 않는군요!! 제 머리가 굳었나 봅니다^^ 다음 주에 다시 한번 해보면 품밟...
    Date2016.04.11 By고압전선 Views338
    Read More
  10. 그냥 수련관련... 단상들...

    요즘 사회돌아가는 모습이나 뉴스를 보면 짜증나는 일이 많다.... 뭐 하루 이틀의 일도 아니지만... 그냥 요즘 문득 기분 좋을 때가 순간순간 있다... 지하철역에서 바쁜 걸음으로 출근하다가 사람들과 마주 칠때 나도 모르게 짧은 걸음 두번으로 스쳐 지나갈...
    Date2016.02.26 By첨처럼 Views277
    Read More
  11. [과거에는 이런 일도...] 2013 전국체전 택견을 앞두고... 한편으로는 택견이 다시 원점으로 가기를 원한다.

    이번에 전국체전이 열렸는데요. 시범종목으로 '택견'이 들어가 있습니다. 정식 종목으로 남게 될지는 내년이 되야 알 수 있겠네요. 저의 입장에서는... 대한택견연맹에서는 스포츠 종목으로 꿈꿔왔기에 여기까지 온 것도 굉장한 결실이라고 생각합니다. 그리고...
    Date2014.06.06 By구큰타 Views478
    Read More
  12. 택견에 있어 아직 찾고 만날 분들은 많다

    故송덕기 선성님께 배운 것을 기준으로 1달도 배운 것이라 친다면 같은 동네에 살던 분들이 없을리는 없고 그 분들 찾아나서자. 찾아라 드래곤볼. 소마한량패들에게 이야기하고 올린 내용
    Date2014.06.06 By구큰타 Views376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Next
/ 5